티스토리 뷰


경기도 고양시 '스타필드 고양' 화장실에서 20대 남성 간호사가 숨진 채 발견되었다고 합니다. 스타필드 고양 남성 간호사가 숨진채 발견된 날은 지난 10일 오전 9시쯤으로 스타필드 고양 1층 남자 화장실에서 28세 A씨가 숨진 채 발견되었습니다. 


남성 간호사 A씨는 발견되었을 때 몸에 수액용 주사기 바늘이 꽂혀 있었다고 하는데요. 그 외의 특별한 외상 및 유서는 발견되지 않은 상태입니다. 현재 경찰 측은 해당 주사기를 국과수에 보내 성분 의뢰를 한 상태이며 남성 간호사 A씨가 일한 곳으로 알려진 서울의 한 종합병원에도 약물 관리 확인을 진행 중에 있습니다. 


현재까지 조사 결과 및 부검 결과에 따르면 타살일 가능성은 적다고 합니다. 딱히 타살 및 외부 압력의 흔적이 없을 뿐더러 부검을 진행했을 때 특별한 사인이 안나왔다고 하네요. 


그 결과 경찰은 약물 중독에 의한 사망으로 초점을 맞춰 국과수 성분 분석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라고 합니다. 숨진 남성 간호사 A씨는 발견 당시 화장실 변기 옆에 쓰러져 있었으며 한쪽 손목에 혈관에 놓는 주사기 바늘이 꽂혀 있었다고 하네요. 


또한 변기 옆에는 남성 간호사 A씨가 사용한 것으로 보이는 주사기와 수액 비닐 봉투 역시 함께 발견되었다고 합니다. 남성 간호사 A씨는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동산동에 위치하고 있는 대형 복합 쇼핑몰 '스타필드 고양' 내에 위치한 미용실에 당일 예약을 한 상태였다고 합니다. 



남성 간호사 A씨는 근무했던 서울 종합병원에 사건 발생 전날부터 직장에 출근을 하지 않았다고 하며 화장실 안에는 다른 사람이 침입한 흔적은 전혀 발견되지 않았다고 합니다. 



스타필드 고양에서 숨진 채 발견된 남성 간호사 A씨는 평소 앓고 있던 지병도 없고 마약 관련 전과 역시 없었다고 합니다. 현재 주사기가 꽂힌 채로 죽음에 이른 남성 간호사 A씨에 대해 타살인지, 자살인지 의문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경찰이 타살 가능성이 낮다고 밝히자 A씨를 죽음에 이르게 한 원인이 무엇인지 궁금증은 더욱 더 커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처음 남성간호사 A씨를 발견한 것은 환경미화원으로 안에 문이 잠겨있었지만 청소 차 문을 열었던 환경미화원에 의해 발견되었다고 합니다. CCTV확인 결과, 숨진 A씨는 사건이 확인된 전날인 9일 오전 10시 30분 경 스타필드 고양 쇼핑몰을 방문했고 발견되기 전까지 쇼핑몰을 떠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된다고 합니다. 



또한 숨진 A씨가 미용실을 예약한 시간은 10일 오전 11시인데요. 현재까지는 타살 가능성이 희박하므로 수액 등의 성분이 무엇인지를 집중적으로 분석하여 정확한 사인을 파악할 것으로 보입니다. 


스타필드 고양점은 2016년 10월 신축공사 현장 지하 2층에서 작업중이던 이모(60)씨가 배관더미에 깔려 목숨을 잃은 적이 있었으며 또한 2017년 5월 2일 근로자 서모(64)씨가 현장 4층에서 천장 덕트 연결 작업 중 바닥으로 추락해 머리를 크게 다치며 결국 이튿날 사망한 사건이 있었죠.  또한 스타필드 고양에 입점해 있던 한 아동복 브랜드 매니저 A씨가 매장에서 목매 자살한 사건도 있었습니다. 


스타필드 고양 화장실에서 남성 간호사가 숨진채 발견되었다는 기사가 나오자 누리꾼들은 "스타필드 고양에는 유령이 떠도나, 겁나네" "스타필드 고양에서만 벌써 두번째 자살..." "재작년 추석연휴 아동복 매니저 자살했던거 감추고 또 자살사건 일어났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스타필드 고양은 2017년 8월 개장한 대형 쇼핑몰로써 삼송지구에 위치, 이케아와 롯데몰 등과 함께 신흥 상권으로 떠오르고 대형 쇼핑몰인데요. 일산에는 정발산역에 라페스타, 웨스턴돔, 백화점 등이 모여 있어 중심 상권 역할을 한다면 스타필드 고양이 있는 삼송지구가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의 신흥 상권으로 가족친화형의 고급 상권 이미지를 굳혀가고 있었죠.


아무래도 스타필드 고양에서 숨진채 발견된 남성 간호사의 사인은 수액 성분 검사가 나온 뒤 자세하게 밝혀질 것으로 보이네요. 나이도 너무 젊은데 참 안타까운 소식입니다. 억울한 부분이 있었다면 꼭 밝혀지길 바랍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